대한민국바로알림단, 한국에 대한 오해를 이해로
게시일
2019. 2. 26.
조회수
955
담당부서
외신협력과(044-203-3352)
담당자
이명진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대한민국바로알림단, 한국에 대한 오해를 이해로

- 민간 참여 해외매체 오류 발굴단, ‘제9기 대한민국 바로알림단’ 발대식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해외문화홍보원(원장 김태훈, 이하 해문홍) 227() 오전 10, 서울 외신지원센터 브리핑룸(한국프레스센터 10)에서 한국바로알림서비스*’의 민간 참여단인 대한민국 바로알림단(이하 바로알림단)**’의 제8기 활동을 종료하고, 9기 발대식과 사전교육을 개최한다.

* 한국바로알림서비스’(www.factsaboutkorea.go.kr 및 모바일): 해외 매체의 한국 관련 오류를 국민·외국인이 편리하게 신고할 수 있고, 해문홍이 관계기관과 협력해 시정을 요청할 수 있도록 하는 온라인 서비스

** 대한민국 바로알림단’: 해외매체의 한국 관련 오류를 탐색, 한국바로알림서비스에 신고하는 민간 참여단. 2회 각 30명 내외 모집(외국인 유학생, 해외거주자, 외국어전공자 등 대상)

 

  이번 발대식에서 해문홍 김태훈 원장은 지난 제8기 단원 중 활동실적이 우수한 9명에게 상장을 수여하고, 새롭게 선발된 제9기 단원에게는 적극적으로 활동해 줄 것을 당부할 계획이다. 9기 바로알림단은 사전교육을 마친 후, 올해 8월까지 6개월간 활동한다.

 

  총 200여 명의 지원자 중에 35명이 제9기 바로알림단으로 선발되었는데, 그중에는 미국, 영국, 베트남, 스페인 등 8개국의 국외거주 한국인과 외국인 10명이 포함되어 있다. 이들은 해외 현지 매체의 기사나 누리집 등에서 한국에 대한 오류를 발견하면 한국바로알림서비스에 신고하고, 한국문화 등에 대한 오해에 대해서는, 바른 내용을 주변 외국인들에게 직접 홍보하는 활동을 수행한다.

 

  제8기 단원으로 활동한 아제르바이잔 출신의 한국 유학생인 라힐 아마도바(Rahil Ahmadova) 단원은 예전부터 한국에 대한 관심이 많았지만 (해외의 한국 관련 오류를 찾는 것은) 생각보다 도전이 필요한 일이었다.”라며 제 주변에도 한국문화를 중국과 일본의 혼합 문화로 잘못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았는데, 바로알림단은 한국에 대한 외국의 오해를 이해로 바꾸어 주는 뜻깊은 활동이었다.”라고 밝혔다.

 

  제7기부터 이번 9기까지 참여하고 있는 대학생 최낙원 단원은 한국에 대한 다양한 내용이 생각보다 여러 나라의 언론에서 많이 언급되고 있는 데 놀랐다.”라며, “신고한 기사 내용이 실제로 시정되는 것을 보는 것에 보람을 느꼈다.”라고 말했다.

 

  김태훈 원장은 한국에 대한 오해를 고치고 올바른 내용을 알리는 바로알림단 한 사람 한 사람이 곧 작은 한국문화원이다. 특히 올해는 건국 100주년을 맞이해 한국의 발전상을 세계에 알리는 새로운 시작점이 되는 해인 만큼 바로알림단의 적극적인 활동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9기 바로알림단 발대식 및 사전교육 현장 사진 별도 배포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와 관련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해외문화홍보원 사무관 이명진(044-203-3352),

전문관 김태희(044-203-3359)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문화체육관광부의 정책 및 자료 등에 대한 문의는 각 담당 부서에 문의하시거나 국민신문고를 통하여 질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