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창경궁 옆 서울과학관 자리로 청사이전
게시일
2010.10.26.
조회수
4213
담당부서
운영지원과(3704-9111)
담당자
김원우
붙임파일


문화부는 24년간의 광화문청사시대를 마감하고,
11월 1일(월)부터 신청사에서 정상업무 시작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는 국립서울과학관 본관
(종로구 와룡동 2-70번지 창경궁 옆)으로 청사를 이전한다. 현 광화문 청사는 1961년 10월 준공되어 1986년 2월까지 내각사무처, 국가재건최고회의, 경제기획원 등에서 사용했고, 문화부는1986년 3월부터현재까지24년 8개월 동안 사용해왔다.


 현 문화부 청사가 「대한민국역사박물관」으로 사용하게 됨에 따라 청사를 이전하게 된 문화부는 도심의 비싼 임차청사를 사용하는 방안 대신 지난 3월 교육과학기술부의 협조로 문화부는 국립서울과학관 본관을 사용하고 국립서울과학관은 동 과학관의 특별전시관 및 별관을 사용하는 청사이전 방안이 결정되었다.


 문화부는 그 동안 국립서울과학관 본관 리모델링공사를 마치고, 10월 말까지 청사이전을 완료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 설명글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운영지원과 김원우 (☎02-3704-9111)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