융합 콘텐츠 창작자의 날 개최, 이번엔 음악이다
게시일
2014.04.10.
조회수
2997
담당부서
대중문화산업과(044-203-2463)
담당자
김수현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융합 콘텐츠 창작자의 날 개최, 이번엔 음악이다

- ‘3호선 버터플라이’ 기타리스트, 메건 리, 이종범 웹툰 작가 등 창작이야기 공유 -



  다양한 콘텐츠 분야에서의 새로운 직업 가능성을 발굴하고, 창의적인 융합 콘텐츠가 탄생하는 현장이야기를 공유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진룡, 이하 문체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홍상표)과 함께 4월 17일 오후 대학로에 있는 ‘홍대 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제2회 ‘융합 콘텐츠 창작자의 날(Creator Day)’을 개최한다. 문체부는 콘텐츠 창작자가 모일 수 있는 ‘창작자의 날’을 연중 개최하기로 했으며, 이번 행사는 지난 2월 대도서관, 양띵 등 게임방송 창작자가 참여하는 행사 이후 두 번째 행사이다.


1부에서는 음악 창작자가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 환경과 정부 지원사업을 공유한다. 가수 십센치(10cm)의 단독 해외 공연을 성사시킨 콘서트 플랫폼 ‘부루다콘서트’의 사례와 아프리카TV‧유튜브 등의 콘텐츠 플랫폼에서의 창작자 성공 사례 등이 주요 내용이다. 또한, 콘텐츠코리아 랩의 아이디어 융합 프로그램과 음악창작소 조성 등 정부지원 사업도 소개된다.


특히 음악창작소는 다양하고 실험적인 음악 창작 생태계 조성을 위해 지역 유휴공간을 리모델링하여 연습실, 녹음실, 공연장 등의 창작 인프라를 마련하는 사업으로, 올해 서울 마포구와 지역 2개소 등, 총 3개소를 조성할 예정이다. 서울 마포구 음악창작소는 하반기에 개소할 예정이며, 추가 2개소는 지역 선정을 위한 공모가 진행 중이다.


2부에서는 실제 현장에서 활동하는 음악 창작자 및 음악을 기반으로 한 융합 콘텐츠 창작자들이 자신의 경험담을 이야기한다. 우선 인디밴드 ‘3호선 버터플라이’의 기타리스트 성기완 씨는 생생한 한국 인디록의 해외 진출기를, 유튜브의 인기 음악 창작자인 메건 리는 자신의 경험담을 들려줄 예정이다. 또한, 유명 게임방송 창작자 양띵은 방송에 음악을 융합했던 사례를 공유하고, 웹툰 ‘닥터 프로스트’의 이종범 작가는 웹툰과 음악의 융합 창작 경험을 소개한다.


공식 행사가 끝난 뒤에는 참석자들이 자유롭게 교류(네트워킹)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 이 행사에는 최백호 한국음악발전소 소장, 정성하 기타리스트 등도 참석할 예정이다.


문체부는 콘텐츠코리아 랩을 중심으로 아이디어만으로 성공할 수 있는 창의적 콘텐츠 생태계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콘텐츠코리아 랩은 다양한 창작자들이 모여 아이디어를 소통‧융합하여, 새로운 콘텐츠 창작 및 창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며, 5월 말 대학로 제1센터 개소를 시작으로 경기, 인천, 대구, 부산 등 총 5개가 연내 개소, 운영될 예정이다.




붙임 : 음악 콘텐츠 창작자의 날(크리에이터 데이) 초청장 1부.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대중문화산업과 사무관 김수현(☎ 044-203-2463),

한국콘텐츠진흥원 창조자산마당팀 고문정 주임(☎ 02-3153-142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