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한국어를 잘하는 외국인은 나야 나”(2020. 10. 08.)
게시일
2020. 10. 8.
조회수
611
담당부서
홍보담당관(0442032044)
담당자
허만진

비대면 한국어


비대면 한국어


비대면 한국어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 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 이하 재단) 함께 10 8() 2020 세종학당 한국어 말하기 대회’ 결선을 비대면으로 개최했다.


  ‘세종학당 한국어 말하기 대회’에는 세계 76개국 213 세종학당에서 1,918명이 참가했으며, 예선과 본선을 통과한 10명이 이번 결선에 진출했다. 결선 참가자들은 ‘내가 만난 한국인, 내가 만날 한국인’을 주제로 4분씩 발표했다. 대회 대상은 바레인 마나마 세종학당의 자흐라 알사피(Zaharia Jaafar Ali Alsafi, 19) 씨가 수상했다.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문화체육관광부 "“세계에서 가장 한국어를 잘하는 외국인은 나야 나”(2020. 10. 08.)"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문화체육관광부의 정책 및 자료 등에 대한 문의는 각 담당 부서에 문의하시거나 국민신문고를 통하여 질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