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이용 장애 질병코드 국내도입 문제 관련 민·관 협의체 제2차 회의 개최
게시일
2019.09.04.
조회수
742
담당부서
게임콘텐츠산업과(044-203-2448)
담당자
남태평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게임이용 장애 질병코드 국내도입 문제 관련

민·관 협의체 제2차 회의 개최

- 상호 이해 증진을 위한 관련 전문가 초청 포럼 실시 -

 

 

 

정부는 오늘(‘19.9.4) 게임이용 장애(Gaming Disorder)‘ 질병코드 국내입 문제 관련 민·관 협의체 제2차 회의를 개최했습니다.

 

민·관 협의체*는 지난 5.28세계보건기구(WHO)게임이용 장애에 코드를 부여하는 국제질병사인분류개정안(ICD-11)채택함에 따라, 질병코드 국내도입 문제합리적 해결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만들어졌으며 7.23일 제1차 회의를 개최한 바 있습니다.

 

* 22: 민간위원 14, 정부위원 8(복지부, 문체부, 교육부, 과기부, 여가부, 통계청, 국조실)

 

이번 제2차 회의는 게임이용 장애 질병코드 국내도입 문제를 본격적 논의하기에 앞서 협의체 내 상호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으,
관계 전문가들을 균형있게 초청 게임 및 질병코드 관련 현황 등대한 발표를 듣고 질의응답하는 형태로 진행됐습니다.

첫 번째 세션 강경석 콘텐츠진흥원 게임본부장이 게임산업의 이해, 위정현 중앙대 경영학부 교수가 게임의 가치와 미래 주제로 발표했으며,

두 번째 세션서경 연세대 의과대 명예교수가 국제질병사인분류(ICD) 한국표준질병사인분류(KCD)의 의미와 개정절차, 이상규 한림대 의과대 교수가 ’WHO게임이용 장애 질병코드 결정 및 공중보건학적 의미 주제로 발표했습니다.

 

참석자들은 이번 회의가 게임이용 장애 질병코드 도입 문제를 둘러 사실관계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힘으로써 열린 마음으로 논의를 할 준비를 갖추는 계기가 됐다는 데 공감했습니다.

 

앞으로 민·관 협의체는 질병코드 국내도입 문제 관련하여, 찬반을 포함해 각계의 다양한 목소리 듣기 위한 간담회를 추진하고 적인 논의를 진행해 나갈 계획입니다.

 

(붙임) 2차 회의(전문가 포럼) 개요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게임콘텐츠산업과 사무관 남태평

(044-203-2448)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