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서 한·중·일 문화·관광장관회의 개최
게시일
2019.08.26.
조회수
995
담당부서
국제문화과(044-203-2564)
담당자
방강덕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인천에서 한·중·일 문화·관광장관회의 개최

- 8. 29.~31. 한·중·일 문화·관광 협력 방안 논의 및

문화공연, 관광포럼 등 다양한 부대행사 개최 -

 

 

 

  ‘11회 한·중·일 문화장관회의 및 제9회 한·중·일 관광장관회의829()부터 31()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린다.

 

  한·중·일 문화 및 관광 장관회의는 한·중·3국이 문화·관광 협력 및 교류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매년 순차적으로 개최하고 있는 정부 간 회의로 문화, 관광 등의 분야에서 협력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공동 사업을 추진해 왔다.

 

한·중·일 문화장관회의를 통해 한·중·일 문화 교류·협력의 새로운 10년을 위한 기틀 마련 및 동아시아 문화도시 협력 방안 논의

 

  올해로 11회를 맞이한 한·중·일 문화장관회의에서는 지난 10회에 걸친 3국 문화장관회의의 성과를 돌아보고 향후 문화교류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부대행사로는 한·중· 3국 문화장관과 이번 행사의 개최 장소인 인천시의 부시장, 차기 동아시아 문화도시의 시장 등과 주한 중국인과 일본인, 인천 시민 등이 함께하는 한··일 예술제를 개최한다.

 

  한··일 문화장관회의 합의문 서명식과 연계해 열리는 동아시아문화도시 선정식에서는 2020년 동아시아문화도시로 한국 순천시, 중국 양주시, 일본 기타큐슈시를 선정하고 선정패를 수여할 예정이다.

 

한·중·일 관광장관회의를 통해 관광 협력을 위한 논의 및 한·중·일 관광업계·지자체·미래세대 간 교류회 실시

 

  올해 9회를 맞이한 한·중· 관광장관회의에서는 3국 간 관광협력 및 민간 부분의 관광교류를 이어가기 위한 방안을 논의한다.

 

  이를 위해, 한·중· 관광장관회의 부대행사로 한·중· 관광산업포럼 및 지역관광 이음행사(8. 30. 14:00~16:00)’한·중· 관광교류의 밤(8. 30. 18:40~20:30)’, 한·중· 관광 미래세대포럼(8. 30.~9. 1.)’을 개최할 계획이다.

 

  특히, 관광 전공 대학()생간의 교류증진을 위해 한·중· 관광 미래세대 포럼을 마련해 한·중· 관광 미래세대들이 한·중·일 간 균형적 관광 발전, 한·중·일 공동 관광상품 개발 및 홍보, 한·중· 공동 관광 창업 아이템 등 한·중·관광 발전을 위한 아이디어를 모으고 교류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한·중· 3국이 순회하면서 연례적으로 개최하는 한·중· 문화관광장관회의를 통해 ··간 문화·관광 분야 협력을 이어가고 우리 문화의 해외 진출 및 방한 외래객 확대를 도모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 문화·관광장관회의 개최 계획>

 

한·중·일 문화·관광장관회의 개최 계획

1일차, 8. 29. -, -중 문화장관 양자 회의 및 한-중 문화·

관광장관 양자회의, 환영만찬, 한중일 예술제

2일차, 8. 30.한중일 문화장관 회의(오전), 동아시아문화도시선포,

오찬, 한중일 관광산업포럼, -, -중 관광장관 양자 회의,

한중일 관광장관 회의(오후), 한중일 관광의 밤

3일차, 8. 31.한중일 관광 미래세대포럼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국제문화과 사무관 방강덕(044-203-2564)

국제관광과 사무관 강용민(044-203-2839)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