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지개다리’로 지역의 다양한 문화를 잇는다
게시일
2019.02.20.
조회수
2057
담당부서
문화인문정신정책과(044-203-2522)
담당자
장수경
본문파일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무지개다리’로 지역의 다양한 문화를 잇는다

- 이주민·탈북민·장애인 등 다양한 문화 주체와 지역문화기관이 참여하는
‘무지개다리 사업’ 추진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 이하 예술위)와 함께 이주민·탈북민·장애인 등 우리 사회의 다양한 문화 주체들과 지역문화기관들이 참여하는 무지개다리 사업을 추진한다.


  2012, 6개 지역에서 시범사업으로 시작된 무지개다리 사업은 참여하는 지역이 지속적으로 확대돼 2018년에는 27개 지역에서 프로그램 250여 개를 운영하는 등, 문화다양성 정책을 대표하는 사업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23개 다년도 기관과 대전, 충주, 영등포 3개 신규 기관 참여


  올해는 심사를 통해 무지개다리 사업에 참여할 전국 26개 지역문화기관을 선정했다. 선정된 지역은 경남, 광주, 대전, 부산, 세종, 인천(2), 전남, 충남, 충북, 구로, 김포, 김해, 도봉, 부천, 성동, 성북, 영등포, 영월, 영주, 완주, 은평, 익산, 종로, 청주, 충주 등(가나다순)이다. 대전, 영등포, 충주는 이번에 새롭게 참여하는 곳이다. 앞으로 전국 26지역문화기관과 단체에서는 차이와 공존의 중요성을 강조할 뿐 아니라, 상호 소통과 교류를 촉진하는 문화다양성 관련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소수문화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새로운 사업을 발굴해 소수문화를 보호하고 지원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문화를 잇는 데 주력하기 위해 참여 지역들이 교류할 수 있는 워크숍을 개최하고, 컨설팅을 강화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문화다양성 사업을 통해 우리 사회의 창의성과 포용성을 높이고, 문화다양성의 가치가 전국적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새로운 문화다양성의 자원 발굴 및 다양한 문화 간의 상호교류 등, 문화다양성 증진 프로그램에 대한 더욱 자세한 정보는 문화다양성아카이브(www.cda.or.kr)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붙임 : 2019년 무지개다리 사업 선정기관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인문정신정책과 사무관 장수경(044-203-2522),

주무관 곽노현(044-203-2523)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1) 별점 평가 및 댓글 달기를 하시려면 들어가기(로그인) 해 주세요.

  •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문화체육관광부의 정책 및 자료 등에 대한 문의는 각 담당 부서에 문의하시거나 국민신문고를 통하여 질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 boyun*** 2019.02.24.

    기대되는 사업이네요!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