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융합으로 그리는 미래를 주제로 청춘인문 논(論)장판 열려
게시일
2018.04.02.
조회수
3040
담당부서
해외문화홍보사업과(044-203-3328)
담당자
권영태
본문파일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문화융합으로 그리는 미래를 주제로

'청춘인문 논()장판' 열

- 주한유학생과 한국대학생이 인문학 공동탐구 위해 한자리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 해외문화홍보원(원장 김태훈, 이하 해문홍)은 아리랑티브이(사장 이승열)와 공동으로 주한유학생과 한국대학생이 함께 팀을 이루어 한국 인문학을 탐구하는 ‘2018 청춘인문 ()장판*’을 진행한다.

* ()장판: 난장판을 치듯 여러 국적의 청년들이 모여 다양한 생각과 주장을 인문학의 틀에서 논하며 표현하는 것


 

  ‘청춘인문, ()장판은 주한외국인 유학생과 한국 대학생이 3-5명이 한 팀을 이뤄 한국 인문학 주제에 대해 함께 탐구하고 발표하는 프로그램으로서, 주한 외국인 유학생들이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한국 대학생들과 소통하면서 친구도 사귈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2014년부터 추진돼 왔다.

 

  올해 주제는 문화융합으로 미래를 그리다이다. 과거와 현재, 우리 고유문화와 외국 문화의 융합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찾고, 우리들의 미래 모습을 그려볼 계획이다.

 

  219()부터 331()까지 공식 누리집(www.nonjangpan.kr)통해 참가자를 모집, 선발했으며, 43()참가 대상자를 발표하고 47()에 오리엔테이션 및 전문가 강연을 진행한다. 그리고 624()부터 27()까지 34일간 강원도 춘천에서 논장판캠프를 개최한다. 선발 과정을 거쳐 뽑힌 25(100여 명)은 오리엔테이션과 해당 분야의 전문가 강연을 통해 한국 인문학 탐구 방향을 구체적으로 설정하고 탐구 활동을 수행하게 되며, ‘논장판캠프에서는 한국문화를 체험하고 그 결과를 발표하는 경연에 참여한다.

 

  캠프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6팀에는 문체부 장관상(1) 등 총 2,200만 원 규모의 상장과 상금이 수여된다. 수상팀의 발표 영상은 아리랑티브이(TV) 특집 프로그램으로 전 세계 105개국에 방영된다.

 

  해외문화홍보원 정책 담당자는 외국인 유학생과 한국 대학생들이 청춘인문 논()장판을 통해 인종과 국적을 넘어 서로 이해하고 꿈과 우정을 나누며 도전 정신을 높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붙임 1. 2018년 주한외국인 대상 청춘인문 논장판 추진 계획

       2. 청춘인문 논장판 실적현황

       3. 청춘인문 논장판 참가자 모집 포스터

       4. 2017 청춘인문 논장판 사진자료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 해외문화홍보사업과 사무관 권영태(044-203-3328),

주무관 오선희(044-203-3310) 또는 ()국제방송교류재단

최의송 차장(02-3475-5372)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 평가 및 댓글 달기를 하시려면 들어가기(로그인) 해 주세요.

  •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문화체육관광부의 정책 및 자료 등에 대한 문의는 각 담당 부서에 문의하시거나 국민신문고를 통하여 질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