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관 협력을 통해 저작권 침해에 신속하게 대응한다
게시일
2017.09.20.
조회수
2188
담당부서
저작권보호과(044-203-2492)
담당자
이동혁
본문파일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민관 협력을 통해 저작권 침해에 신속하게 대응한다

- 권리자 보호요청에 따른 침해사실 통지 절차 신설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최근 불법복제물의 유통경로와 플랫폼 다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한국저작권보호원(원장 윤태용, 이하 보호원)과 함께 민관 협력 침해 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권리자 보호요청에 따른 침해사실 통지 절차를 시행한다.

 

  ‘권리자 보호요청에 따른 침해사실 통지 절차는 보호원이 주요 분야별권리자로부터 저작물에 대한 보호 요청을 받아 불법복제물의 유통을 감시하고 침해 발생 시 온라인서비스제공자에게 통지하여 삭제 및 전송 중단을 하도록 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시범운영 결과, 기존 시정권고 제도가 침해 적발에서 조치까지 평균 2주가량 걸리는 것에 비해 새로운 민관 협력 대응 절차는 2일 이내에 조치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신작 영화 등 중점보호저작물의 신속한 침해 대응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주요 콘텐츠 분야별 권리자와 온라인서비스제공자(OSP)와의 협업 확대

 

  보호원은 민관 협력 대응 절차 시행을 위해 올해 하반기부터 ()한국인터넷기업협회, ()복제전송저작권협회, ()웹툰산업협회 등 주요 온라인서비스제공자 및 권리자단체들과 차례로 업무협약을 맺어 왔으며, 향후 영화·방송·음악·출판 분야까지 협력의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온라인 보호요청 시스템을 개발해 권리자 보호 요청 절차를 간소화함으로써 권리자 단체뿐만 아니라 개별 권리자들의 이용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문체부는 보호요청 저작물의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침해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보호원 내에 24시간 온·오프라인 침해 대응 종합상황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종합상황실은 침해 예방, 침해 모니터링, 유통 정보 분석, 행정 조치 등을 유기적으로 연계해 저작권 침해 상황을 입체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민관 협력을 통한 안전한 저작권 생태계 조성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민관 협력 침해 대응 체계 구축에 대해 저작물의 유통 경로가 다양화되고 새로운 침해 유형이 지속적으로 나타나는 상황에서 민관 협력을 통해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절차가 마련되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라며, “문체부는 앞으로도 저작권 보호와 침해 예방에 대한 민관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붙임 1. 민관 협력 침해 대응 체계 구축()

       2. 저작권 침해 대응 종합상황실 운영()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저작권보호과 이동혁 사무관(044-203-2492) 또는

전진덕 주무관(044-203-2490)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