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기반시설에서 이루어지는 어린이 문화예술교육 방향 논의
게시일
2019.06.10.
조회수
938
담당부서
문화예술교육과(044-203-2766)
담당자
박효진
붙임파일

 

문화기반시설에서 이루어지는 어린이 문화예술교육 방향 논의

- 6. 11. 제주에서 제7회 한·중·일 문화예술교육 포럼 개최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원장 이규석)과 함께 문화기반시설의 어린이 문화예술교육을 주제로 611(), 제주 해비치호텔 등에서 7회 한·중·일 문화예술교육포럼을 개최한다.

 

  한··3국은 20124회 한·중·일 문화장관회의에서 도출된 상하이 액션플랜*’에 따라 문화예술교육의 교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이 포럼을 순회하며 열고 있다.

 

상하이 액션플랜(

상하이 액션플랜(2012. 5.)

7. 문화예술교육 교류 협력 강화

3국은 문화예술교육을 통한 청소년 창의인성교육과 국민의 예술향유 기회를 위해 유네스코에서 지정한 세계문화예술교육주간에 문화예술교육 포럼과 문화예술교육 교류 행사를 개최하는 것을 지지한다.

 

  올해 포럼에서는 영·유아, 어린이를 위한 문화예술교육을 주제로 열린 ‘2019 세계문화예술교육 주간 행사와 연계해 각국의 어린이를 위한 문화예술교육 정책과 사례 등을 공유한다. 아울러, 문화기반시설에서 이루어지는 다양한 어린이 문화예술교육의 사례와 방법을 살펴보고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할 계획이다.

 

  1부 포럼은 한국 문체부와 중국 중앙문화여유관리간부학원, 일본 문화청 등 각국의 문화예술교육 관련 정부 관계자와 학계, 현장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선 가운데 제주 해비치호텔 루비홀에서 열린다. 참가자들은 어린이를 위한 문화예술교육 정책, 문화기반시설의 어린이 문화예술교육 사례, 예술가가 어린이를 만나는 태도와 방법 등을 발표하고 토론할 예정이다.

 

  2부 포럼은 장소를 이동해 휘닉스제주 섭지코지에서 연다. 김준 작가가 생태환경을 활용한 사운드스케이프 예술교육, 수집된 물질들이라는 주제로 문화예술교육 체험 공동연수(워크숍)를 진행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포럼이 유네스코가 지정한 5월 넷째 주 세계문화예술교육 주간과 연계해 열리는 만큼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가치를 확산하고, 한·중·일 문화예술교육의 교류 협력을 더욱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붙임 1. ‘2019 7회 한·중·일 문화예술교육포럼세부 일정

      2. ‘2016 한·중·일 문화예술교육포럼현장 사진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교육과 사무관 박효진(044-203-2766) 또는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교육기반본부 본부장

김자현(02-6209-5904)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