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붓한 책방에서 즐기는 가을 사색, 원주 작은 서점
지역명
강원 원주시 일대
오붓한 책방에서 즐기는 가을 사색, 원주 작은 서점
원주의 책방은 오붓하다. 산골에, 골목 뒤쪽에 한적하게 문을 열었다. 작은 책방에 들어서면 정성 담긴 책과 커피 한잔, 빛바랜 나무 탁자가 온기를 전한다. 흥업면의 ‘터득골북샵’은 출판 기획자와 동화 작가 출신 주인 내외가 산골에 터를 잡은 서점이다. 이곳에서는 북 스테이와 차 한잔의 휴식이 곁들여지며, 작은 숲 속 캠프도 열린다. 마음, 삶을 주제로 다양한 서적과 동화책을 갖췄으며, 구석구석에 예술가의 손길이 닿아 운치를 더한다. 판부면의 ‘스몰굿씽’은 작지만 의미 있는 공간을 지향한다. 서점 이름은 레이먼드 카버의 단편소설에서 따왔다. 마당이 아담한 서점은 북카페 형식의 내부가 고풍스럽고 예쁘다. 1000종이 넘는 책이 있으며, 드로잉과 글쓰기 등 소소한 강좌도 진행한다. 원주역 인근의 ‘책방 틔움’은 소장한 책 95% 이상이 독립 출판물이다. 카페를 개조해 지난 1월 독립 서적 전문 책방으로 문을 열었으며, 손님 역시 홀로 책을 출판하려는 예비 작가가 주를 이룬다. 매달 마지막 금요일에는 책과 인문학 등을 주제로 심야책방을 진행한다. 원주 책방 여행은 산책로가 아늑한 박경리문학공원, 작은 갤러리와 근대사를 간직한 반곡역사와 함께 하면 운치 있다. 예술과 관광 명소가 된 뮤지엄 산, 원주소금산출렁다리도 가을 정취가 좋다.

문의 : 원주시청 관광과 033)737-5133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