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ㆍ소식

  • 알림
  • 인사
  • 채용
  • 입찰공고
  • 보도자료
  • 언론보도해명
  • 사진뉴스
  • 동영상뉴스

보도자료

홈페이지 메인으로 바로가기 > 알림ㆍ소식 > 보도자료
트위터 페이스북 C공감 주소복사 인쇄
목록 윗글 아랫글
보도자료 - 내용보기
꿈속을 산책하듯, 밀라노서 선보이는 한국공예
게시일 2018.04.09. 조회수 924
담당부서 시각예술디자인과(044-203-2752) 담당자 정태구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꿈속을 산책하듯, 밀라노서 선보이는 한국공예

- ‘검이불루 화이불치의 정신 담아 한국 전통 가구를 현대적으로 승화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최봉현, 이하 진흥원)과 함께 이탈리아 밀라노에 위치한 트리엔날레 뮤지엄에서 한국공예의 법고창신 2018’ 전시를 개최한다.

 

  417()부터 22()까지 ‘2018 밀라노디자인위크기간 중에 진행되는 이번 전시에서는 검이불루 화이불치(儉而不陋 華而不侈 - 검소하지만 누추하지 않고, 화려하지만 사치스럽지 않음)’를 주제로 한국 전통 미학을 현대적으로 승화한 일상 가구들을 선보인다. 약장, 사방탁자, 소반 등 전통가구와 현대가구를 전시해 유럽인들에게 한국 철학과 미학이 함축된 일상 예술을 소개할 계획이다.

 

  이번 전시에는 무형문화재와 현대작가 35명이 제작한 25점의 작품이 출품되는데, 전시의 백미는 장인과 디자이너가 공동으로 작업한 작품들이다. 젊은 디자이너의 감각과 장인의 손길로 만들어진 작품은 그 자체로 완벽한 법고창신*을 이룬다.

* 법고창신: 옛 것을 본받아 새로운 것을 창조한다.

 

  전시 공간은 자연 소재가 장인의 손길을 거쳐 비로소 사물로 존재하게 되는 과정을 담았다. 모든 작품의 원재료가 천연에서 나온 것에 착안해 마치 운무가 피어오르는 산 속에 작품들이 고고하게 자리한 듯, 꿈결 같은 장면을 연출한다.

 

  문체부와 진흥원은 밀라노디자인위크를 계기로 2013년부터 한국공예의 법고창신이라는 전시명을 내세워 우리나라의 우수한 공예 작품들을 선보이며 세계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다양한 해외 전시 교류를 통해 한국 공예 문화의 가치를 세계 시장에 알리고, 공예 산업의 해외 진출 기반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붙임 1. 한국공예의 법고창신전 2018 전시 개요

       2. 2018년 전시 참여 작가 및 대표작품

       3. 전시장 구성도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시각예술디자인과 정태구 서기관(044-203-2752)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윗글 아랫글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