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ㆍ소식

  • 알림
  • 인사
  • 채용
  • 입찰공고
  • 보도자료
  • 언론보도해명
  • 사진뉴스
  • 동영상뉴스
  • 대학생기자단

보도자료

홈페이지 메인으로 바로가기 > 알림ㆍ소식 > 보도자료
트위터 페이스북 C공감 주소복사 인쇄
목록 윗글 아랫글
보도자료 - 내용보기
문체부, 중국어 관광가이드 수준 제고 방안 발표
게시일 2014.10.15. 조회수 3078
담당부서 관광산업과(044-203-2833) 담당자 이창택
붙임파일

보도자료제목

문체부, 중국어 관광가이드 수준 제고 방안 발표

 - 무자격가이드 활용 3회 적발 시 중국전담여행사 지정 취소 추진

 - 엉터리 설명 등 역사왜곡 현장에 대한 수시·암행 모니터링,

   관광통역안내 표준약관, 우수가이드 고용 여부 등을 갱신 심사 시 반영

 - 가이드 교육·관리 체계 개편 및 자격증 갱신제 도입키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중국인관광객을
대비한 수용태세가 미흡하다고 판단하고, 특히 중국어 관광가이드의 엉터리 설명 등 역사왜곡 행위와 저가 덤핑에 의한 저질상품 등으로 시장 질서를 교란시키고 한국 여행의 만족도를 저하시키는 행위에 대해 집중 단속을 하는 등, 방한 중국관광객 시장을 내실화하는 방안을 마련해 발표했다.


  방한 중국관광객은 최근 5년간 연평균 34%의 급속한 성장세로, 2009년 130만 명에서 2013년 432만 명으로 급증했으며, 전체 인바운드 시장의 36%를 점유하고 있다. 최근 국경절(10. 1. ~ 10. 7.) 기간 중에는 16만 4천여 명이 입국(전년 대비 38% 증가)했으며, 이런 증가 추세라면 연말까지 600만 명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러나 이러한 양적 증가의 이면에서 나타나는 중국어 관광가이드의 질적 수준 문제, 저가덤핑 시장 구조와 이로 인한 저질상품에 따른 만족도 저하 문제 등을 개선하는 것이 절실히 필요한 시점이다.

  현재 중국어 관광통역안내사는 총 6,450명 규모이나 현재 활동하고 있는 유자격 가이드는 50% 미만일 것으로 추정되며, 이들은 주로 프리랜서로 활동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문체부가 마련한 중국어 관광가이드 수준 제고 방안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째, 유자격 우수가이드의 고용을 유도하기 위해 무자격가이드 활용 여행사에 대한 제재를 강화할 계획이다. 앞으로는 무자격가이드 활용 3회 적발 시, 전담여행사 정이 취소된다. 현재는 관광진흥법 규정에 의해 무자격가이드 4회 적발 시, 행업 등록을 취소하도록 되어 있다.


  둘째, 가이드의 역사왜곡 행위 등에 대한 수시·암행 모니터링을 실시하는 한편, 매년 가이드 고용 형태, 직무수준별 수급 현황, 교육훈련 참여 현황 및 관광통역안내 표준약관 사용 여부 등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그 결과를 전담여행사 갱신 평가 시 반영하고, 우수여행사 지정 인센티브 지원제도와도 연계할 계획이다. 우수 가이드 고용 여행사에 대해서도 신규 지정 및 갱신 심사 시 가점을 부여하고 우수 관광상품 선정 시 프리미엄 가이드 등을 통한 스토리텔링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셋째, 가이드 교육체계 개편을 통해 기초 소양교육을 신설할 계획이다. 통역안내협회에서 실시하고 있는 실무교육(관광법규·관광학개론 면제 시, 60시간)에서 한국사와 가이드 직업윤리 교육을 대폭 확대(68시간으로 상향 조정)할 계획이다. 또한 자격증 소지자를 대상으로 한 역량강화 교육 시에도 이론 중심보다는 중국인 선호 문화현장 실무교육으로 개편하여 역사 설명 교육을 대폭 강화한다. 자격증 소지자 대상 교육은 현재 연간 700명 수준에서 연 1,500명 이상 규모로 확대할 계획이다.

 

  넷째, 직무 수준별(초·중·고급) 교육프로그램을 다변화해나가는 한편, 중국어 이드 대상으로 중국인 주요방문지에 대한 쉽고 정확한 설명의 오디오를 포함한 이야기책(스토리북)을 개발·보급해나갈 계획이다.


  다섯째, 고부가가치 창출형 프리미엄 중국어 가이드도 연 30명에서 100명 규모로 양성해나가고, 경복궁·민속박물관 등 주요방문지에 상주한 전문가이드도 현재의 12명에서 50명 규모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여섯째, 가이드 자질 향상과 수급 원활화를 위해 자격증 갱신제 도입을 추진하고, 한국관광공사에서 관광통역안내사의 체계적인 인력관리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여행사 취업 연계 사이트를 개설, 운영함으로써, 관광공사의 컨트롤타워 기능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일곱째, 문체부 주도로 여행업계·가이드·공사 등이 참여하는 ‘관광통역안내 협의회’를 구성, 운영함으로써 가이드 수급체계를 점검하고 실무능력 향상 및 처우 개선 방안을 도출해나갈 계획이다.


  여덟째, 여행업계의 자율정화를 적극 독려하고 이를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여행사 경영자의 인식 제고를 위해 경영자 대상 정례 워크숍을 개최해 가이드 질적 수준 향상 등 교육훈련의 중요성을 인식토록 하고, 중국전담여행사의 비즈니스 윤리강령 제정 추진도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중국의 저가단체 관광수요와 함께 개별관광 증가 추세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전략으로, 테마형 고부가가치 신규시장 창출을 위하여 우수 방한상품 개발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주제별 맞춤형 관광정보 제공과 스마트관광 안내체계를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중국관광객 특화형 중저가 숙박시설 확충 및 지역관광 콘텐츠 개발을 통한 수요 분산 등, 중국관광객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노력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국제관광과 서기관 최 진(☎044-203-2852) 또는

관광산업과 사무관 이창택(☎ 044-203-283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윗글 아랫글
국가상징 알아보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블로그
  • 인스타그램
  • 플리커
  • 유튜브

홈페이지 불편신고

모바일웹 QR코드,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문화체육관광부 모바일 사이트(http://m.mcst.go.kr/)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