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도서

국립 어린이청소년 도서관 사서들이 추천하는 어린이 추천도서입니다.

총 4건 [1/1 쪽] 인쇄

격리된 아이
격리된 아이
  • 저/역자지은이: 김소연, 윤혜숙, 정명섭
  • 출판사우리학교
  • 총페이지172쪽
  • 출판년도2020년
  • 추천자한원민

도서안내

세 명의 청소년소설 작가가 코로나 19 시기의 사회적 변화를 청소년의 경험과 시선으로 그린 앤솔로지다. 첫 작품 <격리된 아이>는 ‘자가 격리’와 ‘사회적 거리두기’의 면면을 생생하게 스케치하며 소통이 단절된 일상을 공포와 연결시킨다. <거짓말>에서는 감염의심자인 청소년이 동선을 조사받는 장면을 단편 영화처럼 보여준다. 주인공의 진술이 계속 뒤바뀌면서 독자를 진실 찾기 게임에 빠트리는 긴장감이 있다. 마지막 <마스크 한 장>은 아르바이트를 하려고 마스크를 구하는 청소년이 겪는 우여곡절을 담았다.
세 개의 이야기에서 청소년들은 전염병만큼 두려운 사회적 공포와 불안을 몸소 겪는다. 전염병 상황에서 불거진 우리 사회의 어두운 일면이다. 그러나 이 책이 결국 말하는 건 오늘의 현실을 살아가는 독자에게 건네는 공감과 위로의 메시지다.

라면을 먹으면 숲이 사라져
라면을 먹으면 숲이 사라져
  • 저/역자최원형 글 이시누 그림
  • 출판사책읽는곰
  • 총페이지215쪽
  • 출판년도2020년
  • 추천자박효진

도서안내

간편하고 맛있는 한끼로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인기 만점인 라면. 이런 라면을 먹으면 숲이 사라진다니? 라면과 숲은 전혀 관계가 없어 보인다. 하지만 바삭한 라면을 만들려면 팜유가 필요하고, 팜유를 생산할 기름야자 농장을 늘리기 위해 숲을 불태우기도 한다. 아마 대부분 사람들은 생각하지 못했을 것이다. 이뿐만 아니다. 내가 무심코 입은 패딩 점퍼가 동물에게 얼마나 큰 고통을 주는지, 당연하게 제설제로 사용했던 염화 칼슘이 어떤 부작용을 일으키는지 등등…….
이 책은 우리가 일상생활 속에서 무심코 했던 행동과 선택들이 우리의 삶과 자연 생태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쉽고 재미있는 대화형식으로 설명해준다. 지금이라도 나와 우리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제대로 현실을 알고 작은 것 하나라도 실천하고자 하는 모든 어린이에게 추천한다.

쿵작쿵작 사진관이 왔어요!
쿵작쿵작 사진관이 왔어요!
  • 저/역자글: 양혜원 그림: 정소영
  • 출판사밝은미래
  • 총페이지45쪽
  • 출판년도2020년
  • 추천자최성희

도서안내

쿵작쿵작 소리를 울리며 손수레 이동 사진관이 오자, 동네 사람들이 모여 사진을 찍고 구경한다. 독사진을 찍고 싶은 주인공 미영이는 후다닥 집으로 달려가 사진관이 왔다고 알리지만, 엄마는 다음에 이동 사진관이 또 오면 찍어 주겠다고 한다. 드디어 이동 사진관이 다시 찾아온 날, 하루하루 손꼽아 기다리던 미영이는 사진을 찍을 수 있을까? 중요한 날에만 사진을 찍을 수 있었던 1970년대 손수레 이동 사진관 이야기가 담긴 이 책에는 사진관뿐만 아니라 한옥, 장독대, 소반 등 그 시절의 생활을 알려주는 정겨운 그림들이 가득하다. 또한 ‘돌려 보는 통통 뉴스’ 코너를 통해 한국인 최초의 사진, 필름 카메라 등 사진에 대한 재미있는 지식과 역사를 알 수 있다. 스마트폰만 있으면 쉽게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요즘, 여러 날을 기다려 찍는 사진 이야기가 흥미롭다.

내 멋대로 슈크림빵 : 김지안 그림책
내 멋대로 슈크림빵 : 김지안 그림책
  • 저/역자글·그림: 김지안
  • 출판사웅진주니어 : 웅진씽크빅
  • 총페이지45쪽
  • 출판년도2020년
  • 추천자김현옥

도서안내

슈크림 속이 없다는 이유로 제빵사가 쓰레기통에 버린 빵들이 스스로 슈크림을 찾아 나선다. 이들은 과연 원하는 대로 슈크림빵이 될 수 있을까? 붕어빵처럼 노래를 잘 부르고 싶어 단팥을 넣은 빵, 함께 하고픈 친구인 만두를 만나 김치 속을 채운 빵, 단단한 콩자반을 채운 후 먼 길을 떠날 용기가 생긴 빵, 아직 좋아하는 걸 더 찾고 싶다는 빵까지……. 엉뚱하고 기발한 이들이 자신의 ‘빵심 ’을 찾아가는 여정이 사뭇 유쾌하고 발랄하다. 내 삶의 행복은 누군가 정해주는 것도 아니고 정답이 있지 않다. 내가 애써 찾은 것들이 나만의 속을 가득 채울 수 있다는 걸 빵들이 이야기하는 것 같다. 그런데 슈크림 말고 다른 속을 채워도 슈크림빵일까? 빵들은 과연 계획대로 다시 빵집으로 돌아갔을까? 사랑스럽고 개성 강한 다섯 빵들의 자아 찾기 대모험을 기대하시라!

출처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