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역사

한글의 역사에 대해서 알아보아요.

  • 1443년

    세종(이도), 훈민정음(언문) 28자를 창제하다.(세종 25년)

  • 1446년

    세종, ‘훈민정음’ 해설서인 《훈민정음》 해례본을 펴내다.(세종 28년)

  • 1449년

    세종, 직접 지은 찬불가인 《월인천강지곡》을 펴내다. 다른 책들과는 달리 한글을 크게, 한자를 작게 인쇄하다.(세종 31년)

  • 1459년

    세조, 《훈민정음》 해례본 가운데 세종대왕이 직접 지은 서문과 예의 부분만을 《월인석보》제1ㆍ2권 머리 부분에 실어 펴내다.(세조 5년)

  • 1527년

    최세진이 지은 《훈몽자회》에 한글 자모 이름이 최초로 기록되다.(중종 22년)

  • 1687년

    1687년~1692(?)년. 김만중, 《서포만필》에서 한글을 ‘국서(나랏글)’라 부르고, 《구운몽》 등의 한글소설을 쓰다.

  • 1890년

    헐버트, 우리나라 최초의 한글 전용 인문지리 교과서 《사민필지》를 출간하다.

  • 1895년

    고종, ‘국문’을 기본으로 하고 국한문 혼용을 허용하는 국문 칙령을 5월 1일에 반포하다.(내각에는 1894년 11월 21일에 지시)

  • 1896년

    서재필, 최초의 한글 신문 《독립신문》을 창간하다.(창간호는 《독닙신문》)

  • 1896년

    주시경, 국문동식회를 창립하여 오늘날 한글 맞춤법의 기초를 세우다.

  • 1897년

    이봉운, 《국문정리》를 펴내다.

  • 1907년

    국문 연구 기관인 국문연구소를 7월 8일에 학부에 설립하여 한글 맞춤법을 연구하다.(1909년 12월 28일 연구보고서인 <국문연구의정안>을 제출)

  • 1908년

    주시경이 힘써 8월 31일에 국어연구학회(회장: 김정진)를 창립하다.

  • 1921년

    조선어연구회 발기 대회를 열다.

  • 1929년

    이극로, 신명균, 이윤재, 이중건, 최현배 등의 주도로 조선어사전편찬회가 결성되어 우리말사전(조선말큰사전) 편찬사업을 시작하다.(이후 《큰사전》으로 발간)

  • 1932년

    조선어학회에서 우리나라 최초의 국어학-언어학 학술지 《한글》을 창간하다. (1927년 2월 10일, 조선어연구회 동인지 《한글》 발간)

  • 1933년

    ‘한글 맞춤법 통일안’을 책으로 펴내 10월 29일에 공포하다.

  • 1936년

    표준어사정안인 《조선어 표준말 모음》을 발표하다.

  • 1940년

    경상북도 안동에서 세종이 1446년에 펴낸 《훈민정음》(해례본) 원본이 발견되다.(간송 미술관 소장)

  • 1945년

    해방 이후 최초의 공식 국어교과서인 《한글 첫걸음》이 9월에 발행되다.

  • 1948년

    국회에서 『한글전용법』이 통과되다.

  • 1957년

    한글학회, 《큰사전》 6권을 모두 펴내다.(1947년 첫째 권 출간)

  • 1968년

    한글전용 5개년 계획(국무회의)이 5월 2일에 의결되다.

  • 1988년

    한글전용 신문인 《한겨레신문》이 국민모금으로 5월 15일에 창간되다.

  • 1991년

    국립국어연구원(초대 원장 안병희)이 1월 23일에 설립되다.(2004년 ‘국립국어원’으로 명칭이 바뀜)

  • 2005년

    국어 발전과 진흥에 관한 기본 법령으로 『국어기본법』을 1월 27일에 제정하다.

  • 2014년

    국립한글박물관을 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