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영화 불법복제 방지 워터마크 시범적용
게시일
2020.06.30.
조회수
961
담당부서
디지털소통팀(044-203-2053)
담당자
정수림
(자막)
- 문체부, 영화 불법복제 방지 '워터마크' 시범적용

(박천영 아나운서)
- 한국 영화가 불법으로 복제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워터마크가 시범 적용됩니다.
- 워터마크는 눈에 잘 보이지 않지만 전용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숨겨둔 무늬와 글자가 드러나는 기술로 영화 등의 콘텐츠가 불법 유출됐을 때 유출자를 추적할 수 있습니다.
- 문화체육관광부는 워터마크 적용 시범 영화를 다음 달 15일까지 신청받아 20편 정도를 선정하고, 9월까지 30편 안팎의 영화를 추가로 뽑을 예정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회원 방문통계

통계보기

전체댓글(0) 별점평가 및 댓글달기 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비방 · 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특정인의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